• 최종편집 2022-05-28(토)
 

새만금 전국 장타골프대회 성황리 개최.png

                                                                         사진/부안군

새만금 전국 장타골프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지난 11월 6일 새만금 전시관 인근 특설무대에서 열린 이번 대회는 JTV 전주방송과 (주)자광이 공동 주최하였고 총상금 1억원을 놓고 58,000여명이 한달간의 예선을 거쳐 남녀 각 16씩 32명이 이번 무대에서 실력을 겨루었다.

 

치열한 경쟁속에 남자부 우승은 김민성(34)씨가 여자부에는 손민아(18)씨가 우승하며 각각 상금 2,000만원과 트로피를 수상했다.

 

예선에서 336.1m를 쳤던 김민성 씨는 바닷바람이 강한 이번 경기장에서 본선 1차전에서는 301.2m를 날려 8강에 올랐고, 8강전에는 273.05m를 보냈다. 4강 성적은 260.33m였다.

 

골프장에서 캐디로 일한 경력이 있는 김민성 씨는 2019년 푸조 장타대회, 지난 6월 한화 금융 그룹 장타대회 이어 이번이 3번째 장타 대회 우승이다. 2019년 푸조 장타대회 때는 321m를 기록한 바 있다.

 

여자부에서 우승한 고교 3학년 손민아 양은 프로 지망생으로 본선 1차전에서 240.12m를 날린 뒤 결승에서 226.45m를 기록해 정상에 올랐다.

 

손민아 양은 꾸준한 체력훈련이 장타력의 원천이라고 말하였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새만금 전국 장타골프대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