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8(토)
 

 '0선의 정치신인'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5일 국민의힘의 제20대 대통령 후보로 선출됐다.

 

대권도전을 선언한 지 불과 4개월여 만이다. 지난 3월 검찰총장에서 물러난 '0선 정치신인'으로서 오늘 제1야당 대선 후보자리를 확보했다.  윤 후보는 5일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본경선 최종득표율 47.85%로 1위를 차지하면서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이어 홍준표 의원 41.50%, 유승민 전 의원 7.47%, 원희룡 전 제주지사 3.17% 순이었다. 이번 경선은 당원투표와 일반국민 여론조사 결과를 50%씩 반영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윤석렬후보2-001.png

 

이로써 내년 3월로 다가온 대선전의 여야의 대진표도 완성되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후보, 정의당 심상정 후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에 이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확정 되면서 다자구도로 대선레이스가 전개되게 됐다.

  

윤 후보는 당원투표에서 21만34표를 얻어 홍 의원(12만6천519표)에 크게 앞섰다. 일반여론조사에서는 홍 의원이 48.21%로, 윤 후보(37.95%)에 우세했다. 당심(당원투표)에서는 윤 후보가, 민심(일반국민 여론조사)에서는 홍 의원이 우세한 기류가 그대로 반영됐다. 이번 대선 경선의 당원투표율은 최종 63.89%(선거인단 56만9천59명 중 36만3천569명 투표)로 집계돼 역대 최고치를 경신하기도 했다.

 

윤석렬후보.jpg
▲'0선의 정치신인' 윤석력후보가 경선에서 최다 득표를 하여 제1야당의 제20대 대통령후보가 되었다. 당원과 지지자를 향해 두 팔을 들어 답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또 윤석열 후보는 당원들에게 휴대폰 메시지로 다음과 같이 인삿말을 전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대통령후보 윤석열 인사 올립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당원동지 여러분! 


국민의힘 대통령후보 윤석열 인사 올립니다.

뜨겁게 지지해주신 당원동지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경선에 끝까지 함께하신 홍준표, 유승민, 원희룡 후보님의 

꿈과 비전, 제가 다 받들겠습니다.


당원 동지 여러분께서 저 윤석열을 선택한 것은

정치권 눈치 안보고, 공정한 기준으로 

사회 구석구석 만연한 특권과 반칙을 바로 잡으라는 명령입니다.

대장동 게이트에서 보듯 거대한 부패 카르텔을 뿌리 뽑고 

기성 정치권의 개혁을 하라는 것입니다.

내 편 네 편 가르지 않고 국민을 통합하라는 것입니다. 

이것이 저 윤석열의 존재 가치이고, 제가 나아갈 길입니다.


엄중한 책임감을 느낍니다. 

국민의 뜨거운 열망에 부응하지 못한다면 우리 모두는 

국민과 역사 앞에 씻을 수 없는 죄를 짓는 것입니다.


내년 3월 9일을 우리가 알고 있던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이 돌아오는 날로 만들겠습니다.

우리가 알고 있던 법치가 돌아오고

우리가 알고 있던 공정이 돌아오고

우리가 알고 있던 상식이 돌아오는 날로 만들겠습니다.


반드시 정권교체 해내겠습니다.

분열과 분노의 정치, 부패와 약탈의 정치를 끝내겠습니다.

새로운 대한민국을 반드시 만들겠습니다.

다시 한번 뜨거운 성원과 지지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민의힘 20대 대선후보에 윤석열…당원투표서 압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